[구리시새마을회]송편․반려식물 봉사 “풍성한 한가위 기원”

뉴스일자: 2021-09-16

()구리시새마을회(회장; 안정섭)는 지난15일 추석맞이 사랑의 송편전 나누기와 홀로 어르신 반려식물 전달 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민족 최대의 명절인 한가위를 맞아 관내 홀로 어르신과 취약계층 가구에 명절 음식인 송편과 전을 나누고, 직접 쓴 손편지와 함께 반려식물을 전달. 따뜻한 이웃의 정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송편 및 전 나누기 봉사활동은 구리시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김광순) 주관으로 각 동 행정복지센터 등에서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진행됐으며, 각 동 부녀회원들은 송편을 정성스럽게 포장하고 동태전을 만들어 이웃사랑을 실천했다.

특히, 구리시새마을문고(부회장 박정애) 회원들은 반려식물과 직접 쓴 손편지를 관내 홀로 어르신 80세대에 전달해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행사를 주관한 김광순 시부녀회장은 명절 음식 나눔을 통해 기쁨을 얻으실 분들을 생각하며 보람과 행복한 마음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나눔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들에게 희망을 줄 수 있는 새마을 부녀회가 되겠다.”고 전했다.

박정애 새마을문고 부회장은 코로나19로 외로움을 느끼시는 독거 어르신들이 예쁘게 자라는 화분을 보면서, 우울감도 해소하고 기분 전환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안정섭 회장은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이 외롭지 않고 풍성한 추석 명절을 보냈으면 하는 바람으로 이번 봉사를 마련했다.”, “앞으로도 이웃과 함께하는 나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더불어 행복한 지역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정성 담긴 명절 음식과 반려 식물을 전달해주신 새마을회에 감사드린다, “여러분의 이웃사랑으로 구리시민들이 풍요롭고 따뜻한 한가위를 보내며 명절의 의미를 되새기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 뉴스클리핑은 http://policetimes.co.kr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